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낭산면, 수집 강박증 저소득 가구 위해 5t 쓰레기 치워

기사승인 2020.09.10  21:34:46

공유
default_news_ad1

낭산면은 지난 9일(수) 익산소방서 낭산의용소방대와 합동으로 관내 수집 강박증이 있는 저소득 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복지대상 세대는 지적장애 자녀의 수집 강박증으로 인해 안정적인 주거 생활을 유지하는 데 큰 어려움을 겪고 있었지만, 동거가족인 어르신이 배우자 사망 후 허리 디스크, 관절염 등 각종 질병으로 매주 병원에 다니는 등 자력으로는 청소를 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 사진제공 = 익산시
맞춤형 복지팀이 방문했을 당시에도 집 안팎에는 폐품이 가득 쌓여 발 디딜 곳이 마땅치 않았으며 악취 또한 심각했으며, 이에 낭산면 맞춤형 복지팀과 낭산의용소방대는 5t에 달하는 각종 생활 쓰레기를 치우고 가구 정리와 소독 및 방역 등 대청소를 실시했다.

또, 낭산의용소방대에서 수납 물품을 후원하고, 익산시 청소자원과에서는 폐기물을 수거하고 차량을 지원하는 등 유관 부서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봉사활동을 원활히 진행할 수 있었다.

윤재준 낭산면장은 “관내 어려운 가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흔쾌히 동참해주신 낭산의용소방대원들과 맞춤형 복지 팀원, 익산시 청소자원과 직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저소득 가구뿐만 아니라 모든 주민이 더욱 깨끗하고 안전한 환경 속에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명관 기자 iscmnews@daum.net

<저작권자 © 익산시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