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익산시, 청년실직자 생생지원금 대상자 추가 모집

기사승인 2020.06.26  00:59:58

공유
default_news_ad1

- 자격요건 완화해 128명 선정, 50만원씩 3개월간 최대 150만원

ad35

익산시가 코로나 19 확산으로 일자리를 잃은 청년들을 위한 ‘청년실직자 생생지원금’ 지원대상자를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실직자 생생지원금’은 시간제 ․ 단기근로 ․ 일용근로 ․ 아르바이트 등으로 근무하다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실직한 청년들의 생활안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신청 대상은 익산시에 거주하는 만18세~39세 청년실직자로 코로나 19 첫 확진자 발생 시점인 1월 20일 전후 15일 이상 시간제, 단기근로, 일용근로, 아르바이트 등으로 근무하다가 공고일(6월 23일) 현재 실직 상태인 청년들이 해당된다.

이번 추가 모집은 1차 모집때와 달리 자격요건을 대폭 완화해 근로 당시 1개월 이상 근무요건을 15일 이상으로 했으며, 실직 기간도 1개월 이상 실직상태에서 공고일 현재 실직 상태로 요건을 낮췄다.

또한, 근로 당시 고용보험 가입 조건에 해당되나 미가입한 청년들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됐으나, 이번 추가 모집에서는 고용보험에 미가입한 청년들도 신청이 가능해져 보다 많은 청년실직자들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생생지원금 추가 모집 규모는 128명으로,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월 50만 원씩 3개월간 최대 150만 원을 생활안정자금으로 지원받게 되며, 지원금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익산지역화폐인 다이로움카드로 지급할 예정이다.

추가 모집 신청기간은 7월 12일까지로 접수처는 전북청년허브센터 홈페이지(www.jb2030.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되며, 자격요건 완화 및 구비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익산시청 홈페이지 익산소식 및 고시공고에 게시된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이범용 일자리정책과장은 “이번 추가 모집은 보다 많은 청년실직자들이 신청할 수 있도록 자격요건이 대폭 완화된 만큼 많은 청년실직자들이 신청해 지원을 받음으로써 생활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명관 기자 iscmnews@daum.net

<저작권자 © 익산시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