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익산시, 금마 일대 간판정비로 백제왕도 이미지 살려

기사승인 2020.05.20  16:09:43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익산의 고도(古都)지구인 금마면 일대의 간판이 백제 왕도 이미지를 담아 확 바뀌고 있다.

시에 따르면 고도육성사업인 가로 경관 개선 사업의 일환으로, 2019년부터 단계적으로 간판 정비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익산시가 고도 이미지를 회복하기 위해 추진 중인 간판정비사업은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해 고도 지구인 금마면의 주요 가로변, 금마 터미널 일원, 금마 고도지구 경계 내 상가를 중심으로 노후된 벽면 정비와 함께 간판 총 149개를 1~2단계별로 정비 완료했다.

현재 3단계로 진행 중이며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 초까지 금마 시장 및 골목길 내 위치한 점포와 추가 정비를 원하는 상가의 신청을 받아 설계를 진행하고 행정절차를 거쳐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정비를 시작한다.

사업추진이 완료되면 금마만의 특성화된 고도 거리로 변신하여 많은 관광객들에 볼거리를 제공하고 단정하고 깨끗한 거리를 뽐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2012년 고도지구로 지정된 금마면 일원에 다양한 고도육성사업을 실시해 점차 고도 도시의 이미지를 회복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오명관 기자 iscmnews@daum.net

<저작권자 © 익산시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