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익산시, 건축물 해체시 허가·신고 절차 이행

기사승인 2020.05.20  15:37:51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익산시는 건축물의 안전을 확보하고 사용가치를 유지·향상시키기 위해 건축물 관리법에 따라 5월 1일부터 모든 건축물을 해체 할 경우 공사 전에 허가나 신고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해체’란 건축물을 건축·대수선·리모델링하거나 멸실시키기 위하여 건축물 ‘전체 또는 일부를 파괴하거나 절단해 제거’하는 것을 말한다.

신고대상은 주요구조부의 해체를 수반하지 아니하는 건축물의 일부 해체, 연면적 500㎡미만과 건축물의 높이가 12미터 미만 그리고 3개층(지하층 포함)이하인 건축물의 해체, 관리지역·농림지역·자연환경보전지역 내 높이 12미터 미만인 건축물 해체의 경우이며 이외 건축물의 해체는 허가 대상이다.

특히 허가대상 건축물의 해체시에는 전문가에 사전 검토를 받은 해체계획서를 제출해야 하며 건축물 해체공사 감리자를 별도로 지정해야 한다.

함열출장소 조규석 소장은 “건축물 관리법 시행으로 관련절차를 누락할 경우 불이익을 받게 되므로 건축물을 철거 또는 해체할 때는 반드시 허가를 받거나 신고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명관 기자 iscmnews@daum.net

<저작권자 © 익산시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