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익산 ‘인화지구 행복주택’, 입주자 모집

기사승인 2016.09.29  00:11:36

공유
default_news_ad1

익산시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전북 최초의 행복주택인 '익산 인화지구 행복주택' 612세대의 입주자 모집을 오는 12월 초에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화지구 행복주택은 전용면적 16㎡ 228세대, 26㎡ 184세대, 36㎡ 200세대 총 612세대로 구성돼 있고 대학생, 사회초년생(산단근로자), 신혼부부 등 젊은 계층에 공급물량의 80%를 취약, 노인계층에 공급물량의 20%를 공급한다.

   
▲ 구 동익산역 폐철도부지에 지어지고 있는 행복주택 조감도(사진 = 익산시청)
인화지구 행복주택은 입주자 계층을 고려, 맞춤설계로 전용면적 16㎡ 228세대를 대상으로 독신거주자의 입주 편리를 위해 냉장고, 책상(서랍장 포함), 옷장, 가스쿡탑 등을 빌트인시켜 입주자의 추가 부담을 줄였고 젊은 계층을 위한 다목적 룸, 와이파이존을 설치해 편리성을 높였다.

단지 내 주민커뮤니티시설, 어린이집, 경로당, 작은도서관, 무인택배보관함 및 공동 세탁장, 게스트하우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춰 입주민들의 주거의 질과 만족도를 높였다.

임대조건은 공급계층별로 달리 적용되며 주변 시세보다 20~35% 저렴한 수준으로 공급하며 임대보증금은 전북은행, 농협 등과의 협약체결로 목돈 마련이 어려운 입주자에게 대출을 지원해줄 계획이다. 대학생, 사회초년생(산단근로자), 신혼부부 등 젊은 계층 거주기간은 기본 6년으로 최대 10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소장섭 주택과장은 “인화지구 행복주택은 전북 최초의 사업으로 젊은 세대의 주거안정 및 주거복지 향상을 목적으로 지역사회 젊은 계층, 특히 사회초년생(산단근로자)는 익산시 기업유치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고 말했다.

오명관 기자 iscmnews@daum.net

<저작권자 © 익산시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